어르신 소리함

 

어르신 소리함

시니어봉사단 봄 나들이 후기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하나로 작성일18-04-29 11:24 조회247회 댓글1건

본문

산정호수
                                단소봉사단 이영순

어제 그리 내리던 비 오늘 아침 쨍하니
상서로움 가득한데 산정호수 봄나들이
사월말에 다다르니 온세상 눈이 부셔
가지마다 물이 올라 새 잎파리 기름발라
초록향연 알리누나
시니어봉사단 들뜬마음 차에 올라
삼삼오오 인사하고 환한 얼굴 주름폈네
수십년 보호자 몫 오늘은 내려놓고
복지사 엄마 되어 앞앞이 보살피네

산속에 펼쳐진 엄마품 같은 호수
구름위를 걷는듯 물위를 걷다보니
형형색색 들꽃들 우리일행 반겨주고
물속에 머리 박고 잠자는 소나무

궁예가 나타났나 명성산의 바위얼굴
입벌려 감상할때 봄 햇살이 입속으로
그래, 다시 찿은 봄 짧은 해가 아쉽구나
노랑이 연두되니 초록도 멀잖겠지

                2018년 4월 25일
              강남시니어봉사단 봄나들이를 다녀와서

이 글은 강남시니어플라자 단소봉사단 이영순님이
시니어봉사단 봄나들이를 다녀온 후기를 옮겨 적은 글 입니다.

댓글목록

최고관리자님의 댓글

최고관리자 작성일

안녕하세요 하나로님!
지난 4/25 진행되었던 강남시니어플라자 봉사단 나들이의 후기를 멋진 시로 표현해주신 단소봉사단 이영순님과,
그 시를 저희 홈페이지에 올려 많은 분들과 감동을 공유할 수 있도록 해주신 하나로님께 감사드립니다.
강남시니어플라자에 관심과 애정을 가지고 봉사해주시는 어르신들께
이번 나들이가 싱그러운 자연 속에서 몸과 마음 힐링하는 시간이셨기를 바랍니다.
언제나 어르신들의 소리에 귀 기울이는 강남시니어플라자가 되겠습니다.
감사합니다.